나의 생각, 너의 기억

チャンミンが作詞した曲…
切なすぎる(T_T)
泣いてもいいですか…
e0031263_2214422.jpg

나의 생각, 너의 기억

어느새 너를 떠나 보내고
몇 번의 계절이 지나갔어
죽을 것처럼 아파했던 가슴도
조금씩 무뎌져 괜찮아지더라

너 아닌 다른 누군가
내 안에 담아보려 했지만
누굴 만나도 지독하게 사랑하던
예전의 내 모습은 없더라

많이 웃고 울던 그 시절 우리 둘,
술 한잔에 묻어주려는 친구들
멋쩍은 듯 고개 숙여 웃고 마는
지금 우리는 그때를 잊은 걸까

바보 같던 내가 너무 어렸던 내가 밀어냈어
그게 널 위한 일이라 생각했어
조금만, 조금만 더 널 늦게 만났더라면
어쩌면 헤어지지 않았을까

여전히 너 하나 지우지 못한 걸 알면서도
붙잡을 수가 없는 나
나를 보고 잘 가라며 돌아서는
너의 뒷모습에 가슴이 시리다

오늘도 바래진 기억에
울다 지쳐서 잠이 들겠지
얼마나 더 차가운 많은 밤을 흘려 보내야
널 잊을 수 있을까

바보 같던 내게 너무 어렸던 내게
웃어주던 너는 내겐 꿈이었고 전부였어
아파도 내 곁에서만 행복할 널 알았다면
어쩌면 헤어지지 않았을까

아직도 사랑하고 있었을까
[PR]
by alicef327 | 2014-11-16 01:54
<< お気に入りオイル ツールド三陸 >>